본문 바로가기

카테고리 없음

천식 알레르기 증상 염증 천식에 좋은 음식

천식 알레르기 증상 염증 천식에 좋은 음식

천식은 1980년대 초부터 세포 생물학과 면역학 도입으로 새로운 개념, 기도의 만성, 알레르기 염증 질환임이 확립 면역 반응은 외부의 세균 침입에 대항하는 제1형 T림프구 반응과 두드러기를 일으키는 음식 항원이나 고양이 털 같은 흡입 항원에 반응하는 제2형 T림프구 반응으로 크게 나뉘는데 천식은 전형적인 제2형 T림프구 반응이 항진되어 호산구, 비만 세포 등이 활성화되어 기도 손상을 일으켜서 호흡 곤란과 천명이 나타나는 기도 질환이 된다. 1990년대부터 분자 면역, 생물학적 방법의 도입 알레르기도 염증의 기본 기전이 세포 내 분자 수준에서 어떻게 진행되는가에 대한 연구가 진행되면서 많은 생물학적 물질이 복잡하게 상호 작용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기도 염증이 발생하면 가래가 많이 만들어지고 여러 가지 자극에 의해 기도가 쉽게 수축하여 공기의 드나듦을 막아 천식의 증상이 나타나게 된다. 천식은 호흡 곤란, 기침, 쌕쌕거리는 숨소리(천명음)가 주로 나타나며, 이러한 증상은 주로 밤이나 새벽, 운동 후 나빠지고, 계절에 따라 변화하는 특징을 보인다. 천식의 치료 1990년 이전에는 좁아진 기관지를 넓히는 기관지 확장제가 치료의 주가 되었으나, 후에는 제2형 T림프구 반응, 호산구, 비만 세포 등의 알레르기 염증을 조절할 수 있는 항알레르기 염증약이 주된 치료제로 사용되고 있다. 천식 환자의 90% 이상이 상기 약제에 잘 반응하나 치료에 저항성을 보이는 난치 천식 환자가 5~10%가 되며 최근 생물학제 제제를 이용한 면역 치료, IgE를 겨냥한 치료, 호산구를 겨냥한 항 IL-5 항체 등의 맞춤 치료를 시도할 수 있다.

천식 예방과 음식 요법

천식은 유전적 소인이 있는 사람에게서 환경적인 인자가 결합하어 발병하게 된다. 즉 천식 가족력이 있는 사람에게서 환경적으로 천식을 유발하는 인자가 흡입되면 유발되는 것이다. 따라서 천식을 유발할 수 있는 환경을 피하는 것이 가장 좋은 예방법이다. 여러 자극 물질이 있는데 대표적인 원인인 집먼지진드기나 꽃가루 알레르기 물질에 노출이 증가하거나 갑자기 운동을 심하게 하거나, 날씨가 급격하게 변하거나, 감기에 걸리는 경우, 기관지를 자극하는 연기나 먼지에 노출되거나, 천식을 나쁘게 할 수 있는 약을 복용하거나 하는 경우 천식이 심해진다. 꽃가루가 많이 날리거나 황사가 심하고, 먼지와 공기 질이 나쁜 날은 외출을 삼가고 마스크 착용을 하는 것이 좋다. 집먼지진드기가 번식하지 못하도록 집 안의 청결 상태를 유지하고, 애완동물이 원인인 경우 멀리하는 방법을 강구하여 실천한다. 실내 대기 환경 관리로 집 안에서 음식을 태우는 것, 방향제, 흡연을 절대 삼가며 필요하면 공기 청정기를 사용하는 것도 도움이 된다. 천식에 도움이 되는 음식은 Vitamine D 결핍이 생기지 않게 충분한 일광욕이 필요하며, 임신 중 엽산 섭취가 알레르기 질환을 줄여 줄 수 있다. 부비동염(축농증)과 코안에 물혹이 있는 천식 환자는 아스피린 혹은 비스테로이드성 진통 소염제를 복용하면 40% 이상에서 천식 발작의 위험성이 있으므로 복용 시 매우 주의를 필요 해열 진통 효과를 목적으로 할 경우에는 아세트아미노펜(타이레놀)이 비교적 안전 천식 환자가 과식을 하면 위가 팽창되어 횡격막을 위로 밀어 올려서 호흡 곤란이 심해질 수 있으므로 과식을 피하는 것이 좋다.

음식물에 있는 아황산염(음식이 상하고 색깔이 변하는 것을 막기 위한 보존제, 산화 방지제로 널리 사용)은 일부 천식 환자에게서 천식 발작을 일으킬 수 있으므로 아황산염이 들어간 음식은 피하는 것이 좋다. 육체적 과로 및 심리적인 스트레스도 천식 증상 악화에 많은 영향을 준다. 기관지는 자율 신경계의 지배를 받고 있어 심리적으로 긴장할 때 부교감 신경이 자극되어 기관지 수축이 심해지기 때문이다. 따라서 천식 환자들은 가능한 마음의 여유를 갖고, 갑자기 무리하지 않으며 규칙적인 생활을 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육체적 과로 및 심리적인 스트레스도 천식 증상 악화에 많은 영향을 준다. 기관지는 자율 신경계의 지배를 받고 있어 심리적으로 긴장할 때 부교감 신경이 자극되어 기관지 수축이 심해지기 때문이다. 따라서 천식 환자들은 가능한 마음의 여유를 갖고, 갑자기 무리하지 않으며 규칙적인 생활을 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기관지, 폐 건강에 좋은 식품 5가지, 또 다른 변화는? 코로나19 때문에 사람들이 많은 장소에선 기침 소리 하나에도 민감한 시기다. 마스크 착용으로 감기 환자는 줄었다고 한다. 하지만 날씨가 쌀쌀해지면 어김없이 찾아오는 것이 기관지 관련 질병이다. 기관지는 폐와 기관을 연결하는 공기통로다. 기관지 점막의 기능이나 면역력 등이 떨어지면 감기에 자주 걸릴 수 있다. 기관지와 폐 건강에 도움이 되는 음식들을 알아보자. 사과 사과는 맛뿐만 아니라 ‘퀘세틴’ 성분이 오염물질과 흡연으로부터 폐를 보호하는 작용을 한다. 기관지암의 성장을 저지하는 기능도 있다. 사과의 ‘우르솔산’ 성분은 염증 완화에 좋고 폴리페놀, 카로티노이드, 안토시아닌 등 몸의 산화(노화)를 막는 강력한 항산화물질이 들어 있다. 배변활동에 좋은 식이섬유는 혈관에 쌓이는 나쁜 콜레스테롤을 몸 밖으로 배출시켜 동맥경화, 심장병, 뇌졸중 등 혈관질환 예방에도 도움을 준다. 천식에 좋은 음식

●배 예로부터 배는 기침, 천식 증상을 완화하는 약재로 쓰여 왔다.

구이 음식 등에 포함된 발암성 물질인 다환성 방향족 탄화수소류를 몸 밖으로 빨리 배출하는 효과가 있다. 식이섬유도 많이 들어 있어 변비 및 장 청소에 도움을 준다. 배에 많은 폴리페놀, 플라보노이드 등 항산화물질이 몸의 염증을 막는데 좋다. 배는 지방과 칼로리가 낮으면서 뼈, 혈액, 심장혈관에 필수적인 미량 영양소가 포함되어 있다.

●도라지 기관지에 좋은 음식으로 자주 거론된다. 도라지 뿌리에는 ‘사포닌’ 성분이 많아 호흡할 때 공기가 지나가는 길(기도)에 점액 분비물을 늘려 기관지 보호에 도움이 된다. 플라티코딘, 폴리 갈락신 등의 사포닌 세부 성분이 이런 역할을 한다. 기침과 가래 증상을 완화하고 해열에 도움을 준다. 특히 플라티코딘 성분은 진정, 진통 작용도 하고 위산분비 억제 효과가 있다. 식이섬유도 많아 장 건강에 도움을 준다.

●브로콜리 브로콜리는 베타카로틴 등 항산화 비타민이 많아 대기오염, 간접흡연, 스트레스를 많이 받는 사람에게 도움을 준다, 겨울철 건강을 지키는데 안성맞춤인 제철 채소이다. 브로콜리 100g엔 비타민 C가 98㎎ 들어있는데, 이는 레몬보다 2배가량 많은 양이다. 브로콜리 2~3개면 하루에 필요한 비타민 C를 섭취할 수 있다. 또한 브로콜리에는 혈압을 조절하는 칼륨이 100g당 307㎎ 들어있다. 브로콜리의 열랑은 100당 28kcal로 다이어트에 도움을 준다.

●마늘 매운맛의 근원인 ‘알리신’ 성분이 기관지를 보호하고 폐암 예방에 도움을 준다. 알리신은 강력한 살균·항균 작용을 통해 식중독균을 없애고 위궤양을 유발하는 헬리코박터 파이로리균까지 죽이는 효과가 있다. 또 소화를 돕고 면역력도 높이며 혈당을 떨어뜨려 당뇨병 예방에 기여한다. 혈관 속 나쁜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추고 혈전을 녹여 혈관이 좁아지는 동맥경화 예방에도 좋다. 알리신이 비타민 B1과 결합하면 알리티아민으로 변해 피로 해소, 체력 증진에도 도움을 준다.